‘시즌 9호 득점’ 황희찬, 2G 연속 골… 잘츠부르크 16경기 무패

와이핫 0 103 9

 


(베스트 일레븐)

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측면 공격수 황희찬이 소속 팀 복귀 이후 물 오른 득점력을 과시하고 있다. 황희찬은 두 경기 연속 득점으로 패배 위기에 빠진 팀을 구했다.

황희찬의 소속팀 레드 불 잘츠부르크는 1일(한국 시간) 오스트리아 아드리마의 분데스 스타디온 아레나에서 열린 아드미라와 2019-2020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(1부리그) 1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-1로 비겼다. 황희찬이 소속 팀의 유일한 득점을 올렸다.

이날 파트손 다카와 짝을 이뤄 4-4-2 포메이션의 투 톱으로 선발 출전한 황희찬은 팀이 0-1로 뒤진 후반 32분, 천금 같은 동점골을 작렬시켰다. 황희찬은 상대 페널티 박스 왼쪽에서 미나미노 타쿠미가 올린 프리킥을 오른발 발리 슛으로 연결해 동점골을 넣었다.

한편, 지난달 28일 2019-2020 유럽축구연맹(UEFA) 챔피언스리그 헹크와 조별 라운드에서 골을 넣은 황희찬은 두 경기 연속골을 기록, 쾌조의 골 감각을 선보였다.

한편, 소속 팀 잘츠부르크는 황희찬의 동점골로 개막 후 16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. 잘츠부르크는 12승 4무로 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다.



글=임기환 기자
사진=ⒸgettyImages/게티이미지코리아

축구 미디어 국가대표 - 베스트 일레븐 & 베스트 일레븐 닷컴
 

기사제공 베스트일레븐

0 Comments


제목
상단으로 가운데로 하단으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