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A매치] ‘라우타로 해트트릭’ 아르헨, 메시 없어도 멕시코에 4-0 대승

와이핫 0 75 4

 


[스포탈코리아] 한재현 기자= 아르헨티나에 리오넬 메시가 없어도 라우타로 마르티네스가 있었다.

아르헨티나는 11일 오전 11시(한국시간) 미국 텍사스 주 산 안토니오 알라모 돔에서 열린 멕시코와 친선전에서 4-0 대승을 거뒀다. 메시가 부상으로 결장한 아르헨티나는 라우타로의 해트트릭과 함께 손 쉬운 승리를 거뒀다.

이날 경기에서 아르헨티나는 4-1-4-1을 꺼내 들었고, 라우타로를 원톱을 내세웠다. 멕시코는 코로나-히메네스-로사노 스리톱을 앞세운 4-3-3으로 맞섰다.

아르헨티나는 전반 17분 만에 선제골을 넣었다. 파레데스의 도움을 받은 라우타로가 선제골을 넣으며 앞서갔다.

기세를 탄 아르헨티나는 5분 뒤 라우타로가 추가골을 넣으며, 2-0으로 격차를 벌렸다.

시간이 지날수록 아르헨티나의 골 행진은 멈출 줄 몰랐다. 파레데스가 전반 33분 페널티 킥으로 골을 넣었다. 라우타로가 전반 39분 골을 더하며, 해트트릭을 달성했다. 이로 인해 아르헨티나는 4-0으로 앞선 채 하프타임을 맞이했다.

아르헨티나는 후반전에도 여유롭게 경기를 이끌며, 경기를 주도했다. 멕시코는 후반 내내 만회골을 노리며 영패를 면하려 했지만, 탄탄한 아르헨티나의 수비에 막혀 0-4 패배를 막지 못했다.

 

사진=게티이미지코리아

기사제공 스포탈코리아

0 Comments


제목
상단으로 가운데로 하단으로